포장 라벨

2020-11-20

낙엽 지는 가을 갈색 크라프트가 닮았다.

가을과 겨울의 사이인 지금.2020년 한해도 얼마 남지 않음을 자연에서 느낄 수 있습니다.어떤 해보다 특별해져 버린 2020년.코로나로 인한 기나긴 방콕 생활, 지인들과 함께했던 즐거운 일들은이제 추억 속에나 있는 이야기가 돼버려 쓸쓸하기도 하네요. 문득..지는 낙엽들을 보면서 생각나는 라벨지가 있네요.바로 갈색 크라프트 라벨지입니다.색상, 감촉까지 낙엽과 닮은 제품입니다. 크라프트 제품은 이젠 흔하게 볼 수 있는 일반적인 재질이 되었지만,예전에는 “무슨 라벨이지?”, “이런 고급스러운…” 듯한 감상이 드는고급형 제품이었습니다. 서론이 길었네요.그래서 가을하고 연관 지어 크라프트 제품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부드러움을 전해주세요. 갈색 설탕이 들어 있는 병에 설탕과 비슷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