때는 2016년 연말이었을 겁니다.

아이라벨에서 막내(나이로는내가막내.ㅋㅋ)로 들어온 정환씨가

블루투스 스피커를 들고왔습니다.

다들 처음 경험해 보는 신세계^^

많은시간 작업장에서 작업을 하여야하는 직원들에게 너무나도 꿀같은 음악!!!

사장님께서 스윽 보시더니 우리도 하나 구매하기로 결정!!

moon_and_james-8

그리하야 도착한 새친구~^^

앞으로 우리들의 귀를 즐겁게 해줄 효자 등장^^!

    나오는 소리에따라 스피커 전면부에 빛이 달라지고 한다는 ㅋㅋㅋ

    가장 신난건 우리우리 정환씨

일은안하고 들고다니신다. ㅋㅋㅋㅋㅋ

어쨌던 신나는 일 가득^^

사장님 감솨합니다~^^

moon_and_james-8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