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웠던 여름이 천천히 계절의 색을 바꿔 갑니다.
가을 하면 떠오르는 많은 것들이 있지만,
역시 가을의 대명사라면 낙엽이 아닐까요.

퇴색해가는 한해의 모습을 볼 수 있는 낙엽,
갈색으로 물들어가는 자연의 법칙을 볼 수 있는 시간인 것 같습니다.

가을의 초입 9월 깊어진 그때를 생각하며,
가을을 닮은 갈색 크라프트 라벨을 이야기하겠습니다.




색이 바랜 낙엽 같기도 하고, 나무껍질 같은 느낌의 이 종이 제품의 첫인상입니다.
자연스럽다, 내츄럴하다는 느낌으로 인하여 최근에는 친환경 재질로 인기 있습니다.




주로 문구류를 위한 라벨로 많이 활용되고 있는 제품으로
한 번씩은 보셨을 제품입니다.


식품을 위한 네임스티커



자연스러움, 친환경적인 느낌으로
식재료를 담은 포장재를 위한 네임스티커로 활용하면 잘 어울립니다.




부착한 제품을 손에 들면 부드럽고 따뜻한 느낌의
크라프트 감성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CL616KR 라벨지 자세히보기 >
CL827KR 라벨지 자세히보기 >



문구류를 위한 스티커



오랫동안 좋은 궁합이었던 문구류에 빠질 수 없겠네요.
요즘은 수제품으로 제작되는 노트, 다이어리가 있습니다.
제품의 홍보를 위한 마무리로 크라프트 라벨지를 사용해보세요.




흰색, 컬러 라벨 등의 깔끔함은 있지만,
크라프트의 색상은 그것과 다른 묘한 매력이 있습니다.
다음 해의 다이어리를 판매하는 이때 행사용 라벨지로 크라프트 라벨지 어떠세요?

CL520KR 라벨지 자세히보기 >
CL128KR 라벨지 자세히보기 >


크라프트 스티커를 만들자



수제로 스티커를 만드시는 분들 많으시죠.
기성품 스티커와는 다른 매력을 가진 수제스티커에 크라프트가 빠질 수 없겠죠.
빈티지하고 레트로한 느낌의 스티커,
예쁜 도안들 그림들을 모아서 형식에 매이지 않고
어디에도 없는 나만의 스티커에 도전해보세요.




CL611KR 라벨지 자세히보기 >

가을을 더 느낄 수 있는 갈색 크라프트,
네임스티커부터 수제스티커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입니다.
크라프트 라벨과 함께 가을 분위기 만들어 보세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